성균차이나브리프

> 출판간행물 > 성균차이나브리프

성균차이나브리프 제2권1호(통권30호) 발간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14-01-01
  • 조회수 229
첨부파일 10.jpg

동아시아브리프를 전신으로 하고 있는 성균차이나브리프가 통권 30호를 발간합니다대학연구소가 학술지가 아닌 정책과 학술의 중간 영역에서 중국사회를 분석하면서 오랫동안 많은 독자를 확보하고 우리 사회에 공공재를 제공하게 된 것을 독자여러분과 함께 즐거움을 나누고 싶습니다


이번 호 성균차이나브리프는 일본에서 중국 연구의 일가를 이룬 와세다(早稲田대학의 모리 가즈코(毛里和子명예교수와 파워인터뷰를 진행하였습니다모리 여사는 인터뷰에서 현재의 중일 관계에 대한 견해를 가감 없이 들려주었고,또한 악화된 중일관계를 풀기 위해 조직한 새로운 일중관계를 생각하는 연구자회의 의미와 성격에 대해서도 소개해주었습니다아울러 일본에서 본 한중관계에 대해서도 솔직한 의견을 전해주었습니다모리 가즈코 교수의 이야기는 중일 관계의 향방과 동북아시아 정세에 대한 좋은 참고 자료가 될 것입니다.


이번 호는 권두시평으로 베이징(北京대학 정부관리 및 정치발전 연구소 소장이자 저명한 정치학자인 왕푸취(王浦劬)교수의 원고를 싣습니다왕푸취 교수는 최근 국가 공인의 석학인 장강학자(長江學者)’가 되었고 중국정치 분야와 행정체제 분야에 수많은 업적을 냈습니다지난해에는 자신의 자전적 연구실록인 王浦劬政道와 治道라는 책을 낸 바 있습니다이번 원고에서 왕푸취 교수는 최근 논의되고 있는 중국 민주주의의 제도적 특징과 그 발전 과정을 일목요연하게 개괄하고 있습니다.


에는 ‘2014년의 중국 정세라는 제목으로 네 편의 글이 수록되어 있습니다양갑용 교수는 18기 3중전회에서 제기되었던 국가안보위원회와 개혁전면심화 영도소조의 설립이 향후 어떠한 정치적 함의를 지니게 될 것인지 조명하고 있으며이영학 교수는 최근 중국의 외교 행보를 짚어가면서 2014년 중국 외교가 공세적인 성격을 띠게 될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습니다한편 이번부터 China Focus에 참여하게 된 이주영 책임연구원은 2014년의 중국 경제가 경제성장률 7%에 고수하지 않는 경향을 분석했으며김도경 교수는 2014년 이주 가정 자녀의 까오카오(高考)’ 참가 시행 방안을 분석하면서 호적제 개혁의 우회 방식에 대해 설명하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이번 호 성균차이나브리프에는 세 개의 기획 특집이 마련되어 있습니다이 중 두 개의 기획 특집으로 묶인 글은 지난 해 성균중국연구소가 개최했던 중국 국가대전략과 중국의 꿈이라는 국제학술대회에서 발표된 바 있습니다.하나는 중국의 정치 개혁외부의 시선이라는 제목으로 타이완 국립정치대학의 커우젠원(寇健文교수서울대학의 조영남 교수그리고 일본 나고야대학의 우다가와(宇田川교수의 원고를 수록하였습니다두 번째 특집은 중국의 대외 관계와 관련된 것으로 변화하는 중국 외교와 한반도에서의 그 함의가 주제입니다난카이(南開대학의 장루이좡(張睿壯)교수는 신형대국관계을 분석해 주셨고이화여대 박인휘 교수는 새로운 미중 관계에서 한반도는 어디에 위치할 수 있는지 조망해주었습니다이상의 두 기획을 통해 지난해 개최되었던 국제학술대회의 열기도 성균차이나브리프』 독자들과 공유될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세 번째 기획 특집은 정글만리』 신드롬에 대한 것입니다지난해 출판된 작가 조정래의 정글만리는 중국을 소재로 한 소설을 넘어 중국 입문서로 한국 사회에 자리 잡는 듯합니다성균차이나브리프는 이것이 한국 사회의 중국 인식과 관련된다고 생각하고그런 점에서 정글만리에 대한 두 편의 글을 모았습니다특히 이 두 편의 글은 인문학과 사회과학이라는 서로 다른 학문 영역을 배경으로 하기 때문에 다양한 시각을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입니다.


미국 스탠퍼드 대학에서 연구중인 Sunny Lee 박사는 특파원이 본 중국’ 코너에서 장성택 처형과 관련된 중국 정부의 태도를 분석해 주었고서평 코너에는 국내에서 최근 출판되었던 네 종 서적에 대한 글이 실려 있습니다아울러 HK 학술동향에도 네 편의 글이 수록되어 있습니다저희 연구소의 이춘복 책임연구원이 18기 3중전회에 대한 전체적인 리뷰를 작성해주었고푸단(復旦)대학의 싱리쥐(邢麗菊교수는 박근혜 대통령의 철학사상에 대한 글을 보내주었습니다이 원고는 이미 중국의 저명 학술잡지인 東北亞論壇에 수록된 것으로 여기 소개된 것은 그 요약본입니다또한 HK 학술동향에서는 일본 내 한반도 연구동향에 대한 나고야대학 이정길 교수의 글을 만나 보실 수 있고지난해 한중 양국 외교부와 한국국제교류재단 및 중국 공공외교협회 등이 함께 주관하여 개최하였던 한중 공공외교 포럼의 참관기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마지막으로 이번 호 부록에는 세계의 중국 연구 기관에 대한 세 번째 연재와 18기 3중전회 결정의 번역문이 실려 있습니다.

목록





이전글 성균차이나브리프 제2권2호(통권31호) 발간
다음글 성균차이나브리프 제1권4호(통권29호) 발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