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적/보고서

> 출판간행물 > 서적/보고서

2015 한반도연도보고 『한중관계의 재구성: 과거를 넘어 미래로』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15-04-30
  • 조회수 93
첨부파일 5.jpg




2015 한반도연도보고

한중관계의 재구성과거를 넘어 미래로

(성균관대 출판부, 2015년 4월 30일 출간)


한중양국의 전문가들이 한중관계를 공동으로 기획하고 연구한 결과를 국내최초론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에 출판했다국내 대표적인 중국연구소인 성균관대 성균중국연구소(소장 이희옥 교수)와 중국공산당의 핵심 싱크탱크이자 권력기관인 중앙당교 국제전략연구소가 한국국제교류재단의 후원 속에서 편찬한 2015년도 한반도 연도보고 한중관계의 재구성과거를 넘어 미래로가 그것이다. 책의 서문도 성균관대 성균중국연구소 이희옥 소장과 중앙당교 국제전략연구소 한바오장 소장이 동시에 집필하기도 했다.


1. 한중 지적 플랫폼의 구축

성균관대 성균중국연구소와 중공중앙당교 국제전략연구소는 이미 중국전략보고 시리즈(1중국의 매력국가 만들기소프트파워 전략, 2세계중국의 길을 묻다전 세계 싱크탱크가 본 중국)을 한중 양국에서 동시에 출판한데 이어한반도 연도보고 시리즈인 한중관계의 재구성과거를 넘어 미래로를 출간함으로써 한국의 길(韓國道路)과 중국의 길(中國道路)을 상호 이해 가능한 지적 플랫폼을 구축하였다.


2. 국제세미나를 통한 의제 선정


본 저서는 성균중국연구소와 중공중앙당교가 공동으로 기획하고작업에 참여한 집필자들이 중국 현지에서 모여 국제세미나를 개최하면서 구체적인 쟁점을 정리하고 의제를 확정했다이 과정에서 상호이해와 쟁점 조정을 위한 많은 토론이 있었고 그 과정 자체가 한중간 학문적 토론을 위한 소중한 경험이었다또한 중국경제출판사의 실무진도 함께 참여하여 동 저서의 출판 의의를 공유하고 구체적인 출판 형식 등 실무적인 논의를 동시에 개진하였다.


3. 체계적인 연구 성과의 축적


한중 수교 이후 양국은 수많은 세미나학회와 전략포럼 등을 개최해 왔다이러한 사업들은 한중관계의 발전과 소통에 많은 공헌을 했지만 하나의 체계적인 연구 성과로 축적되어 이어오지 못한 아쉬움이 있었다성균중국연구소와 중공중앙당교는 국제교류재단의 후원 속에서 이 점에 주목한반도 연도보고 시리즈를 매년 출간함으로써 역사를 참고해 미래로 나아가는 기반을 조성하는데 의기투합하였다공동으로 선정한 주제에 대한 양국 학자들의 견해를 동시에 담아 공통점과 차이점을 함께 제시함으로써 한중관계에 대한 양국 학계의 연구 흐름과 학문적 경향을 객관적이고 중립적으로 반영하는데 주력하였다.


4. 주요 내용


한중 양국의 정치외교군사안보경제사회문화 영역으로 분류하여 한중 수교 이후 각 분야별 역사를 양국 학자들의 시각에서 종합적으로 평가하였다또한 양국 관계 대사기(大事記)는 물론 각 분야별로 산재되어 있는 한중 관계와 관련된 각종 통계 데이터 및 양국에서 출간된 연구 목록 등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함으로써 독자들의 수요를 충족할 수 있는 신뢰성을 확보한 자료를 제공하였다.


1부 총론


이희옥 성균중국연구소 소장은 지난 23년 동안의 성과를 기반으로 2014년도 한중관계의 세 축을 조망하였다이를 통해 한중관계를 평가하고 미래지향적인 한중관계를 위한 정책을 제언하였다한편먼훙화 국제전략연구소 부주임은 한중 양국의 전략적 동반자 관계 발전과정을 통해 성숙화된 동반자 관계를 더욱 심화·발전시키기 위한 방안을 제안하였다.


2부 한중 정치외교관계


이동률 동덕여대 교수는 단기간에 비약적인 성장을 이룩한 한중관계의 발전과정을 정치외교 영역을 중심으로 정리하고 이를 바탕으로 2013년 이후 한중관계가 새로운 발전단계로 전이가 모색되고 있는 현상에 주목하며 한중관계가 안고 있는 새로운 과제가 무엇인지를 제시하였다친즈라이 중공중앙당교 교수 역시 한중 정치외교 관계의 역사적 회고를 기반으로 양국 정치외교 분야의 발전을 위한 긍정적인 요소를 탐색함으로써 새로운 발전을 위한 정책을 건의하였다.


3부 한중 군사안보관계


서정경 성균중국연구소 교수는 박근혜 정부와 시진핑 정부 등장 이후 양국 군사완보 관계의 새로운 모멘텀 형성에 주목하고양국이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 부응하는 군사협력 기반을 마련할 수 있는지를 집중 조명하였다왕쥔셩 중국사회과학원 연구원은 2014년 새롭게 나타난 특징을 기반으로 2015년 한반도 안보 정세의 기본 방향을 전망하는 한편한반도 안보정세를 개선시키기 위한 전략전인 사고에 대해 언급하였다.


4부 한중 경제관계


지만수 한국금융연구원 연구위원은 2014년도 한중 경제 관계의 핵심인 한중 FTA를 매개로 한 지역 경제통합과 원-위안 직거래 체제를 매개로 한 금융통화 협력을 집중 분석하였다스옌메이 중공중앙당교 교수는 양국 경제 협력의 주요 성과급속한 발전 원인 및 문제를 분석함으로써 첨단제조녹색 저탄소산업금융양국 기업의 해외협력 등 양국의 경제 협력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였다.


5부 한중 사회관계


양갑용 성균중국연구소 교수는 인적교류학술교류인문교류지자체교류민간교류 등 사회교류 방면에 초점을 맞춰 사회교류 차원에서 필요한 정책적 대안을 모색하였다한아이용 중공중앙당교 교수는 양국 사회교류가 긴밀해질수록 양국 국민들의 모순 정서가 점차 농후해지는 반면 호감도는 하락하는 현상에 주목양국 사회관계에 존재하는 문제점을 바탕으로 양국 국민의 인식 편차를 해소할 방안을 제시하였다.


6부 한중 문화관계


임대근 한국외대 교수는 양국 문화관계를 절반의 성공절반의 실패라 평가하며 2014년도 문화교류의 키워드와 문화교류를 위한 정책적 노력의 필요성을 제시하였다슝졔 중공중앙당교 교수는 양국의 인문교류가 양국의 관계를 더욱 다각적이고 입체적으로 전환하게 만든 윤활유이자 촉매제였음을 인정하면서도 내재되어 있는 문제점을 해결해야만 더욱 발전적인 인문교류를 지속할 수 있다는 의견을 피력하였다.


목록





이전글 [e-성균중국칼럼] 제19호: 중국동정(2014.05.30) - 4. 사회
다음글 아시아와 한류: 문명 교류사